게시판

삶의 길에서...!

Author
박 정희
Date
2021-06-28 23:23
Views
62
삶의 길에서...
가장 가까운 이들이
사랑의 이름으로...
무심히 찌르는 가시를
느껴보셨나요?

힘들수도 있지만...
삶을 포기할 수도 있답니다.

자신의 즐거움이...
타인에게는 큰 상처가
된다는 사실을 알았으면 좋겠어요.

요즈음...
TV를 보면서 어처구니 없는
사건들을 대할 때...
믿음의 자녀들인 우리는...
바른 삶을 살아야 겠어요!